발암유발 8종 불검출된 여성 위생용품 제품명 공개돼
상태바
발암유발 8종 불검출된 여성 위생용품 제품명 공개돼
  • 백찬기 선임기자
  • 승인 2020.10.13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용호 의원, 19개 제품 국민의 알권리 차원에서 발표
국회 보건복지위원회에서 질의하는 이용호 의원
국회 보건복지위원회에서 질의하는 이용호 의원

지난 2014년 이후 국내 유통된 여성 위생용품 666개 제품에 대한 휘발성유기화합물 10종에 대한 전수조사 결과 중 국제보건기구와 국제암센터가 분류한 발암유발가능물질 8종이 모두 검출되지 않은 업체명과 제품명이 공개됐다.

발암류물질 8종은 디클로로메탄, 헥산, 클로로포름, 벤젠, 트리클로로에틸렌, 테트라클로로에틸렌, 에틸벤젠, 스티렌(톨루엔, 자일렌) 등이다.

13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이용호 의원(전북 남원·임실·순창)이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지난 2017년 조사발표한 ‘일회용생리대 건강영향 조사’자료를 제출받아 재분석한 결과, 발암유발가능물질 8종이 모두 불검출된 제품은 19개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를 유형별로 살펴보면 일회용 생리대는 총 4개 업체의 7개 제품, 일회용 팬티라이너는 1개 업체의 1개 제품, 다회용 면생리대는 2개 업체의 8개 제품, 다회용 면팬티라이너는 3개 업체의 3개 제품이다.

업체와 제품명을 다음과 같다. □일회용 생리대 ◇깨끗한나라(주) △릴리안순수한면울트라슈퍼가드중형날개형 △후아순면커버생리대대형 ◇㈜웰크론헬스케어 △예지미인그날엔순면울트라슬림날개형중형 △포그니맞춤형중형 ◇중원주식회사 △뉴시크릿데이러브오버나이트 △뉴시크릿데이슬림센스대형 ◇한국다이퍼주식회사 △베어스토리시크릿대형 □일회용 팬티라이너 ◇한국피앤지판매유한회사 △위스퍼 후레쉬 라이너 향 □다회용 면생리대 ◇로한 △로한플라워면생리대(오버나이트) △이채플라워면생리대(대형) △이채플라워면생리대(특오버나이트) △이채로하스면생리대(오버나이트) △이채로하스면생리대 ◇㈜코튼리퍼블릭 △코튼리퍼블릭내추럴면생리대 △코튼리퍼블릭슬림라인면생리대 △코튼리퍼블릭내추럴특오버나이트면생리대 □다회용 면팬티라이너 ◇로한 △이채면팬티라이너 ◇㈜코튼리퍼블릭 △코튼리퍼블릭내추럴면팬티라이너 ◇㈜트리플라이프 △그나랜롱라이너

이용호 의원은 “식약처는 이미 3년 전에 해당 전수조사 결과를 공개했다고 하지만 이는 사전적·형식적 의미의 ‘공개’에 불과하다”면서 “당시 보도자료 전수조사 결과 첨부파일을 보면 일반 국민들이 쉽게 알 수 있도록 구체적인 설명이나 구분도 없이 단순히 666개 제품의 성분별 검출량 내용을 PDF 파일로 올린 것에 불과하다”며 “한눈에 보기도 어려운 파일을 통으로 게시만 해놓고 이름도 어렵고 생소한 각 성분들이 어떤 물질인지도 알 수도 없는 상황에서, 일일이 화면을 넘겨가면서 알아서 보라는 것이 과연 국민의 입장에서 한‘공개’인지 묻지 않을 수 없다”고 지적했다.

또 “언제 발표된 자료인지가 중요한 게 아니라 발표할 때 실제로 국민에게 도움이 되는 정보를 공개하는게 중요하다”면서 “국민적 관심사가 높고 안심하고 여성 위생용품을 구입·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식품의약품 안전규제기관인 식약처가 해야 할 소명이자 주된 임무”라며 “이번 발암유발가능물질 8종 불검출된 업체명과 제품명 공개를 계기로 최소한 식약처 스스로 전수조사해 발표한 결과에 대해서는 국민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진정한 의미의 ‘공개’를 하고, 이미 위해성분이 검출된 제품에 대해서는 해당 성분이 감축 또는 불검출되도록 지속적인 후속 조치 경과를 알려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