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성 의원, 감염취약계층 보호 조치 강화 법안 발의
상태바
이종성 의원, 감염취약계층 보호 조치 강화 법안 발의
  • 오경헌 기자
  • 승인 2020.12.04 0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인, 장애인 등 보호 내용 ‘감염병예방법 개정안’에 담아

국민의힘 이종성 의원(사진)은 3일 감염취약계층에 대한 철저한 보호 조치 방안을 마련하도록 하는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 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발생 이후, 정부가 어린이, 노인, 장애인 등 감염취약계층에 대해 ‘코로나19 유행대비 어린이집용 대응 지침’, ‘장애인 대상 감염병 대응 매뉴얼’ 등을 마련했으나, 이러한 지침이나 매뉴얼은 시행 의무가 없는 권고 사항에 불과하며 책임 소재 불분명, 집행 예산 미배정, 중장기적 계획이 마련되지 않는 문제 등이 있어 구체성과 실효성이 결여 됐다는 비판을 받고 있다.

이는 현행법에 근거해 5년마다 수립‧시행하도록 한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기본계획’과 보건복지부장 관, 시‧도지사 또는 시장‧군수‧구청장이 감염병을 예방하기 위해 마스크 착용 등 방역지침의 준수를 명하거나 교통의 전부 또는 일부를 차단하는 것 등의 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하는 사항에 ‘감염취약계층’에 대한 보호가 빠져있기 때문에 나타난 결과로 볼 수 있다.

이에 이종성 의원이 대표발의하는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에 감염병 예방 및 관리 계획 수립 시 감염취약계층에 대한 보호 조치 방안을 마련하도록 하고 감염취약계층이 이용하는 사회복지시설에 대해 소독 등의 조치를 명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을 담아, 지침이나 매뉴얼의 한계를 없애고 감염취약계층에 대한 보호를 강화하고자 했다.
이종성 의원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노인, 장애인 등을 비롯한 감염취약계층의 어려움이 더욱 커지고 있다”면서 “감염취약계층에 대한 관리체계 확립과 철저한 보호 조치 방안 마련 등으로 감염병 사각지대에 놓이는 국민이 단 한 명도 없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