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디뮨, ‘혁신기업 국가대표 1000’에 선정
상태바
엠디뮨, ‘혁신기업 국가대표 1000’에 선정
  • 오경헌 기자
  • 승인 2020.11.17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포유래베지클 대량 생산 독자 기술 보유

바이오드론 플랫폼 신약 개발 기업 엠디뮨이 ‘혁신기업 국가대표 1000’에 선정됐다고 17일 밝혔다.

혁신기업 국가대표 1000은 금융위원회가 5개 정부 부처(산업통상자원부, 중소기업벤처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보건복지부, 해양수산부)와 함께 혁신 성장을 이끌어 갈 국가대표 혁신기업을 선정해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시키기 위해 여러 지원을 하는 사업이다.

엠디뮨은 ‘세포유래베지클 기반 차세대 약물 전달 바이오 드론 플랫폼 기술’로 보건산업 분야의 혁신기업 국가대표로 선정됐다.

엠디뮨은 다양한 세포에서 세포유래베지클을 압출 공정 방식으로 대량 생산할 수 있는 독자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세포유래베지클은 엑소좀과 유사한 특성을 갖는 나노 입자로, 세포 간 정보전달체 역할을 하는 기능이 밝혀지면서 난치 질환 치료제로써 개발 및 연구가 활발히 진행되고 있다. 특히 생산 수율이 높고 다양한 원료 세포로 사용할 수 있어 엑소좀의 한계를 극복한 사업화 기술로 주목받고 있다.

엠디뮨은 최근 글로벌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에서 글로벌 바이오의약품 생산 1위 기업인 론자(LONZA)의 파트너로 선정된 바 있다.

엠디뮨은 이번 선정을 통해 앞으로 대출·보증·투자 등 적극적인 금융 지원과 경영, 재무 관리, 컨설팅 등 비금융 지원을 받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